UPDATED. 2019-07-18 08:03 (목)
[펫카드] 20세 장수견의 건강비결 '발톱관리'… 깎는 방법은?
[펫카드] 20세 장수견의 건강비결 '발톱관리'… 깎는 방법은?
  •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이지원 디자이너
  • 승인 2019.05.0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이지원 디자이너 = 20세 장수견을 만들기 위한 건강비결 중 하나는 발톱을 잘 관리하는 것이다. 마당에서 사는 개들은 이동하면서 발톱이 저절로 갈린다. 하지만 실내에 살거나 노령견 또는 장애견의 경우 산책을 잘 시켜주지 않으면 발톱이 계속 자라 건강문제가 생길 수 있다. 다치지 않게 강아지 발톱 자르는 방법을 알아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