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4 13:43 (목)
LG전자, 반려동물 키우는 집사 위한 공기청정기 출시
LG전자, 반려동물 키우는 집사 위한 공기청정기 출시
  • (서울=뉴스1) 권구용 기자
  • 승인 2019.06.30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LG전자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권구용 기자 = LG전자는 반려동물을 키우는 고객들을 위해 새로운 공기청정기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을 선보였다고 30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청정면적 기준으로 62제곱미터(㎡)와 100㎡ 등 2종이다.

우선 토탈 유해가스광촉매필터를 탑재해 탈취성능이 강력해졌다. 이 필터는 광촉매 기술을 이용해 반려동물 배변 냄새의 주요 성분인 암모니아, 아세트알데히드, 아세트산 등의 유해가스를 누적정화량 기준으로 기존 모델 대비 약 55% 더 제거한다.

특히 해당 필터는 주기적으로 형광등이나 햇빛 등에 3시간 가량 비춰주면 광촉매가 빛과 반응해 유해가스를 분해시킨다. 필터교체 주기는 사용 환경에 따라 다르지만 대략 1년이다.

이번 제품에 적용된 '펫(Pet)모드'는 오토(auto)모드보다 풍량을 최대 70%까지 높여 반려동물의 털, 먼지 등을 최대 35% 더 제거한다. 털·먼지가 공기보다 무거워 실내 공간의 아래쪽에 있는데, 100㎡용 제품의 경우 펫모드에서 하단의 풍량을 집중적으로 높여 털 등을 제거한다.

또 부착형 극세필터를 사용해 간편하게 반려동물의 털과 먼지를 제거할 수 있다. 토탈 알러지집진필터 바깥에 극세필터를 씌우기만 하면 된다. LG전자는 신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최대 10장의 극세필터를 추가로 지급한다.

이번 제품은 반려동물을 위한 기능을 추가하면서도 기존 퓨리케어 360˚ 제품의 장점은 계승했다. 360˚ 디자인은 모든 방향에서 공기를 흡입하고 청정할 수 있어 공기를 정화하지 못하는 사각지대가 줄어든다. 클린부스터는 강한 바람을 만들어 깨끗한 공기를 멀리까지 보내는 방식으로 실내의 공기 순환을 돕는다.

특히 이번 제품은 6단계 토탈케어플러스를 탑재해 0.01µm(마이크로미터, 1백만분의 1미터) 크기의 극초미세먼지를 99% 이상 제거하고, 알러지 유발 물질과 새집증후군 원인 물질 등 다양한 유해물질을 제거한다.

신제품 색상은 모두 뉴메탈샤인이며 가격은 출하가 기준 62㎡는 119만9000원, 100㎡는 156만9000원이다.
Tag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