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4 21:03 (토)
[N현장] 이수민 "선우선과 결혼♥, 고양이 열마리까지 사랑해야"
[N현장] 이수민 "선우선과 결혼♥, 고양이 열마리까지 사랑해야"
  •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승인 2019.07.14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선우선과 무술감독 겸 배우 이수민이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뉴힐탑호텔에서 열리는 결혼식에 앞서 기자회견을 열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7.14/뉴스1 © News1 구윤성 기자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이수민이 예비신부 선우선이 키우는 열 마리 고양이까지 사랑하겠다고 말했다.

배우 선우선(44)과 액션배우 겸 무술감독 이수민(33)은 14일 오후 12시30분 서울 강남구 논현동 뉴힐탑호텔에서 결혼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선우선은 예비신랑 이수민에 대해 "눈이 참 착하고 선하고 기운이 좋았다"라고 말했다. 이수민은 선우선의 입술에 반했다고. 그는 "선우선씨가 눈도 크고 예쁜데 처음 매력을 느낀 것은 입술이었다. 입술이 너무 매력있었다"라고 답했다.

이수민은 "둘만 하는 결혼이 아니라 가족이 함께 하는 결혼이지 않나. 가족에 대한 책임도 큰 것 같다. 항상 그렇게만 생각하면 너무 어려워서 못 할 것 같고 내 사람이라고 생각하면서 서로 아껴야 할 것 같다"라며 결혼을 앞둔 소감을 전했다.

이어 "신랑이 자존감이 높은 분이어서 말다툼을 하다가도 바로 행동을 고친다. 내가 사람을 잘 만났구나 생각한다. 나도 그런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겠다. 앞으로 예쁘게 잘 살아갔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선우선은 연예계 소문난 '애묘인'이다. 이수민은 "결혼을 한다고 생각하니, 고양이 열 마리까지 사랑해야 할 의무가 있더라"며 "고양이를 싫어하지 않는데 막상 10마리를 키워야 하지 않나. (고양이를) 줄일 수 있는지 물어본 적이 있다. 가족이 되면서 그런 부분 결정권은 선우선씨에게 맡기기로 했고 앞으로 결혼생활하면서 더 아끼고 살아야 할 것 같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선우선 이수민은 지난해 영화 촬영을 하다 만나 인연을 맺었고, 1년 간의 교제 끝에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 결혼 후 신접살림은 경기 파주시에 차릴 예정이다.

한편 선우선은 지난 2003년 영화 '조폭 마누라2'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구미호 외전' '내조의 여왕'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백년의 유산' '초인가족2017' '사생결단 로맨스' 등에 출연했다. 이외에도 영화 '거북이 달린다' '전우치' '평양성' '가시' 등에서도 활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