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1 17:43 (토)
'우리 냥이 건강하게' 강남구, 28일 '반려묘 돌봄' 교실
'우리 냥이 건강하게' 강남구, 28일 '반려묘 돌봄' 교실
  • (서울=뉴스1) 홍기삼 기자
  • 승인 2019.08.21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5일간의 투병기간을 거친 '삼식이'를 배우 이엘이 가족으로 받아들였다. 그리고 '탱고'라는 새이름을 선물했다.(사진 나비야사랑해 제공)© News1


(서울=뉴스1) 홍기삼 기자 =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는 28일 오후 7시 강남구청 본관 로비에서 반려동물 보호자 맞춤형 무료 교육 '묘한 동행'을 위한 고양이 돌봄 교육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고양이 전문병원으로 유명한 백산동물병원의 이영수 원장이 '우리 냥이 건강하게 관리하기'를 주제로 고양이 비만을 유발하는 음식과 스트레스 해소 등에 대해 강연한다. 강의 후에는 1:1 질의응답 시간이 이어진다. 반려동물에 관심 있는 주민이라면 누구나 사전 신청 없이 행사 당일 수강할 수 있다.

강남구는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성숙한 반려문화 조성을 위해 지난 3월 무료 강연 '반려견과 행복한 동행'을 열었고 5월부터 '찾아가는 어린이 동물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10월 강남페스티벌 기간에는 '반려동물위크 페스티벌'이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