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1 22:33 (토)
경기도도우미견나눔센터, 8일 입양가족 '홈커밍데이' 개최
경기도도우미견나눔센터, 8일 입양가족 '홈커밍데이' 개최
  • (서울=뉴스1) 김연수 기자
  • 승인 2019.09.06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기동물 입양문화 확산 통한 반려동물 문화 성숙 기여
반려동물 행동 강의, 질병 상담 등 다양한 행사 마련
경기도 화성시 마도면 경기도도우미견나눔센터에서 유기견들이 돌봄을 받으며 주인을 기다리고 있다. 2019.7.24/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서울=뉴스1) 김연수 기자 =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가 오는 8일 오후 2시부터 유기견 입양 가족 등 반려가족과 반려견을 초청해 '제5회 반려견 입양가족 홈커밍데이' 행사를 개최한다.

도우미견나눔센터의 '홈커밍데이'는 유기견 입양가족 간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성숙하고 건강한 반려동물 문화 조성에 기여하고자 계획된 행사다. 지난 2015년부터 매년 진행해 올해로 5회째를 맞는다.

이번 '홈커밍데이' 행사에서는 반려동물 건강관리·행동교정을 주제로 한 특강을 비롯해 수의사 건강 상담, 무료 미용, 관리 상담 등 반려견 가족들을 위한 다채롭고 유익한 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유기견 입양자들의 입양후기 발표와 반려가족 사진 콘테스트를 통해 강아지 입양 후 그동안 즐거웠던 일이나 힘들었던 일, 도움이 될 만한 이야기들을 나누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계웅 경기도 동물보호과장은 "유기견을 입양해 동물 생명존중을 몸소 실천하고 계신 입양가족들에게 무한한 고마움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유기동물에 대한 부정적 인식 개선 및 입양문화 활성화를 통해 사람과 동물이 함께 행복한 경기도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는 도내 유기견보호시설에서 10일간의 보호기간이 경과한 유기견 중 사회성이 좋은 개들을 찾아 장애인도우미견, 동물매개활동견, 반려견으로 훈련·분양하는 기관이다. 유기견들은 중성화 수술과 동물등록을 마친 후 원하는 가정에 책임비를 받지 않고 입양 보내고 있다.

이 센터는 2013년 3월 화성시 마도면에 개소한 이래 현재까지 누적 입양두수는 1188마리로, 연간 자원봉사, 반려동물 생명존중교육 등을 위해 다녀가는 인원만 5000명에 달한다.

[해피펫]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 해피펫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을 구독하시면 동물 건강, 교육 등 더 많은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 사람과 동물의 행복한 동행
Tag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