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4 14:58 (토)
DDP서 첫 반려동물 박람회 열린다…'밤고양이 야시장'도 진행
DDP서 첫 반려동물 박람회 열린다…'밤고양이 야시장'도 진행
  •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승인 2019.12.02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구-동그람이, 내년 4월 예정…1인미디어 활약 기대
사진 ddp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서울 도심에 위치한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반려동물 박람회가 처음으로 개최된다.

네이버 동물공감판을 운영하는 동그람이는 내년 4월 10~12일 DDP 알림1·2관 등에서 '지구정복! 서울 고양이 페어&페스티벌'(서울고양이 페어)을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동그람이에 따르면 '서울고양이 페어'는 반려인들에게 고양이 관련 상품에 대한 저렴한 쇼핑 기회를 제공하는 기존 고양이 박람회 형태에 문화예술 축제를 접목한 형식이다. 살 거리와 즐길 거리를 동시에 충족하는 행사다.

사료와 화장실 모래 등의 상품을 저렴하게 대량 구매하는 코너는 물론 고양이를 주제로 한 전시 및 수의사 등 전문가 상담과 강연도 진행한다. 여기에 한국·대만 작가들의 고양이 미술작품 전시도 포함된다.

또 행사 기간 DDP 야외에서는 밤이면 열렸다가 아침이면 사라지는 밤도깨비 야시장과 결합한 '밤고양이 야시장' 행사를 열어 도심 속 야외축제로 분위기를 한층 더 살릴 계획이다.

특히 서울고양이 페어는 지역과 소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모색하는 차원에서 서울 중구와 공동 개최된다. 이를 위해 중구와 동그람이는 향후 중구 지역 캣맘 커뮤니티를 조성하는 한편, 전문가들과 함께 하는 지역 내 군집 TNR(중성화) 활동 등을 연계할 예정이다.

업계 관계자들은 수도권 지역에 내년 3~5월 중순까지 고양이 박람회 일정이 없어서 이 행사에 많은 참관객이 몰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영신 동그람이 대표는 "단순히 상품을 구입하는 행사가 아니라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선도와 지역경제 활성화까지 고려한 행사로 기획했다"며 "네이버와 한국일보가 후원하는 '서울고양이 페어'엔 한국MCN협회와 글랜스TV 등도 후원사로 참가해 1인 미디어와 결합한 또 다른 색깔의 박람회를 기대해도 좋다"고 자신했다. 문의는 이메일(cat_info@naver.com)로 하면 된다.

사진 ddp 제공 © 뉴스1

[해피펫] 해피펫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을 구독하시면 동물 건강, 교육 등 더 많은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반려동물 사진과 영상을 게시판에 올리거나 이메일로 보내주시면 추첨을 통해 선물도 드립니다. - 사람과 동물의 행복한 동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