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4 09:48 (화)
"반려견은 집에서 휴식…방역에 최선" '케이펫페어 부산' 개막
"반려견은 집에서 휴식…방역에 최선" '케이펫페어 부산' 개막
  •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승인 2020.05.29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까지 벡스코에서 진행…마스크 착용 후 입장
사전등록자 2만 5천명으로 전년 대비 51% 증가
29일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열린 '케이펫페어'를 찾은 관람객들이 반려견 용품을 둘러보고 있다. 이번 행사는 반려견 동반 출입이 불가하다. 2020.5.29/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반려동물 산업 박람회 '2020 케이펫페어 부산'이 29일 부산시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개막했다.

행사를 주최한 한국펫사료협회에 따르면 이번 박람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96개 기업 157부스가 참가를 확정했다. 행사장 내에서는 관람객들의 안전을 위해 철저한 방역 작업을 펼쳤다.

케이펫페어 관계자는 "사전등록자 수치가 전년 대비 51% 증가했다. 참가기업과 참관객의 협조 덕분에 안전하게 개막할 수 있었다"며 "부산에서는 1년에 한 번 개최하기 때문에 안전과 방역에 총력을 기울여 개최를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날 참관객과 참가기업 관계자는 전원 마스크를 쓰고 발열 체크를 하며 전시장에 입장했다. 최근 14일 이내 해외여행을 했거나 발열 또는 기침, 인후통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경우 전시장 방문이 제한된다.

오는 31일까지 진행되는 케이펫페어의 관람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입장 마감은 오후 5시 30분이다. 무료 사전등록을 하지 못한 관람객은 현장에서 입장권 구매 후 관람할 수 있다.

이전 박람회와 달리 이번에는 반려동물의 출입이 제한된다. 이는 일부 국가에서 강아지, 고양이의 코로나19 감염사례가 보고 되고 있어 반려동물의 안전을 위해 동반 입장을 전일 제한했다는 것이 주최 측의 설명이다.

참가업체 및 박람회 소식은 케이펫페어 공식 홈페이지와 인스타그램에서 확인 가능하다. 문의사항은 박람회 사무국에 문의하면 된다.

한국펫사료협회는 29일 벡스코에서 열린 '케이펫페어 부산' 행사장의 방역을 철저히 했다고 밝혔다. © 뉴스1

[해피펫] 사람과 동물의 행복한 동행 '해피펫'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에서 동물 건강, 교육 등 더 많은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의 제보도 기다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