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8 08:48 (목)
경찰, '길고양이 학대 영상' 공유 오픈채팅방 강제수사 착수
경찰, '길고양이 학대 영상' 공유 오픈채팅방 강제수사 착수
  • (서울=뉴스1) 박종홍 기자
  • 승인 2021.01.11 2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스1

(서울=뉴스1) 박종홍 기자 = 길고양이를 잔인한 방법으로 살해하거나 학대하는 영상·사진을 공유한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에 대해 경찰이 강제 수사에 나섰다.

11일 동물자유연대 등에 따르면 서울 성동경찰서는 동물보호법 위반 등의 혐의로 고발된 '고어전문방' 참여자들의 신원을 특정하기 위해 압수수색 영장을 신청했다.

앞서 동물자유연대는 지난 8일 이들에 대해 동물보호법 및 야생생물관리 및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혐의로 성동서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동물자유연대에 따르면 익명으로 운영된 해당 채팅방에서는 길고양이 등 동물을 포획하거나 학대하는 영상이 공유됐다. 동물자유연대는 "이번 사건은 '동물판 n번방 사건'과 다름 없다"고 지적했다.

지난 7일에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고양이를 잔혹하게 학대하는 단체 오픈카톡방을 수사하고 처벌해달라'는 청원이 올라오기도 했다. 11일 오후 11시8분 기준 해당 청원은 21만1381명의 동의를 얻어 20만명 이상 동의인 답변 기준을 충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