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1 05:23 (수)
배우 이용녀의 포천 유기견 보호시설서 불…8마리 폐사
배우 이용녀의 포천 유기견 보호시설서 불…8마리 폐사
  • (포천=뉴스1) 이상휼 기자
  • 승인 2021.03.01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용녀. © News1

(포천=뉴스1) 이상휼 기자 = 배우 이용녀씨(65)가 운영해온 유기견 보호시설에 화재가 발생했다.

1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지난 28일 오전 0시11분께 경기 포천시 신북면 고일리의 유기견 보호시설에서 불이 났다.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128㎡ 규모 견사가 타고 유기견 8마리가 폐사하는 등 소방서 추산 2961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난로가 과열돼 불이 났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 중이다.

이 유기견 보호시설은 배우 이용녀씨(65)가 운영해왔다. 화재 소식은 한 동물보호단체가 SNS에 올리면서 알려졌다.

이씨는 십수년째 유기견과 유기묘들을 돌봐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