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0 07:18 (금)
집단상담을 위한 동물매개치료의 이론과 실제[신간]
집단상담을 위한 동물매개치료의 이론과 실제[신간]
  •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승인 2022.01.06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단상담을 위한 동물매개치료의 이론과 실제 © 뉴스1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동물매개치료에 대한 이해를 도모하는 '집단상담을 위한 동물매개치료의 이론과 실제'가 최근 발간됐다. 동물매개치료는 도움을 필요로 하는 사람이 동물과 교감하며 심리치료 또는 재활치료를 받는 것을 말한다.

이 책은 한국동물매개심리치료학회 김옥진 회장을 비롯해 강원국 사무국장, 오가영·이현아 상임이사가 공동 집필했다.

2008년 창립한 동물매개심리치료학회는 국내 동물매개치료의 학술적 지원과 자격을 갖춘 동물매개심리상담사를 양성하는데 기여하고 있다.

또 국내 최초로 원광대학교 대학원에 동물매개심리치료학과를 신설해 동물매개치료 효과에 대한 과학적 학술활동을 수행 중이다.

저자들은 그 동안 학회의 학술활동을 통해 습득한 동물매개치료의 효과와 과학적 검증 결과들을 이 책에 담았다.

책을 통해 동물매개치료는 어떤 것인지, 특징과 유의사항 등을 알 수 있다.

자폐스펙트럼 장애 아동과 경도 신경인지 장애 노인, 학교 적응에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동물매개치료 집단상담 프로그램 사례도 읽을 수 있다.

출판사 관계자는 "이 책은 동물매개치료를 활용한 집단상담 활동에 필요한 지식과 프로그램을 제시하는 기본 지침서"라며 "동물매개심리상담사가 되려는 사람과 동물매개치료 활동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 집단상담을 위한 동물매개치료의 이론과 실제 / 김옥진·강원국·오가영·이현아 / 형설미래교육원 / 1만7000원

[해피펫] 사람과 동물의 행복한 동행 '뉴스1 해피펫'에서는 짧은 목줄에 묶여 관리를 잘 받지 못하거나 방치돼 주인 없이 돌아다니는 일명 '마당개'들의 인도적 개체수 조절을 위한 '시골개, 떠돌이개 중성화 캠페인'을 진행 중입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