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0 05:53 (금)
尹, 드라마 이방원 말 사망에 "생명보다 중요한 건 없어"
尹, 드라마 이방원 말 사망에 "생명보다 중요한 건 없어"
  • (서울=뉴스1) 박기범 기자
  • 승인 2022.01.22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 낙마 사고에 "스턴트맨 쾌유 빌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서울=뉴스1) 박기범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22일 드라마 촬영 중 낙마사고로 배우가 다치고 말이 죽은 것과 관련해 "생명보다 중요한 건 없다. 사람과 동물 모두가 안전한 제작 환경을 만드는 것에 공영방송이 조금 더 노력을 기울여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최근 한 사극 드라마 촬영 중 낙마 장면을 찍으며 넘어진 말이 죽었다는 안타까운 소식을 들었다. 해당 장면을 촬영했던 스턴트 배우도 다치고 정신을 잃었다고 한다. 쾌유를 빈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 후보는 "낙마 촬영은 배우와 말 모두에게 위험한 촬영이라고 한다"며 "해외의 경우 이미 1995년에 개봉한 영화 '브레이브하트' 촬영을 할 때도, 죽거나 다치는 말 장면에 정교한 모형을 활용했다고 한다"고 해외 사례를 소개했다.

그러면서 "동물에게 위험한 장면은 사람에게도 안전하지 않다"며 "만약 말 다리에 줄을 묶어 강제로 넘어뜨리는 등의 과도한 관행이 있었다면 이번 기회에 개선하고 선진화된 촬영 환경을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