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5 20:33 (토)
수의계, 한국수의학교육협의회 설립 추진…추진위원장에 서강문
수의계, 한국수의학교육협의회 설립 추진…추진위원장에 서강문
  •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승인 2022.05.21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경기 성남시 수의과학회관에서는 제1차 한국수의학교육협의회 추진위원회가 열렸다.(대한수의사회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대한수의사회(회장 허주형)와 전국 수의과대학, 수의 관련 학회 등 수의계가 한국수의학교육협의회(가칭, 수교협) 설립을 추진한다.

21일 수의사회에 따르면 지난 19일 경기 성남시 수의과학회관에서 제1차 수교협 추진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들은 국내 수의학교육의 질적 향상을 꾀하고 동물의료 발전의 기여를 목적으로 하는 '수교협' 설립을 추진하기로 했다.

추진위원회에는 서강문 서울대학교 교수를 비롯해 Δ김용준 한국수의학교육인증원장 Δ남상섭 건국대 교수 Δ박상열 전북대 교수 Δ오태호 경북대 교수 Δ이기창 전북대 교수 Δ우연철 대한수의사회 사무총장이 참석해 관련 논의를 진행했다.

이날 회의에서 수교협 추진위원장 겸 초대 회장은 서강문 교수가, 간사는 남상섭 교수가 추대됐다.

허주형 대한수의사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최근 입학하는 우수한 학생들에게 충분한 교육을 제공하는 것은 수의사들의 의무"라며 "수교협이 대한민국 수의학 교육의 길잡이가 돼 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수교협 초대 회장으로 선임된 서강문 교수는 "수교협 설립을 통해 수의학 교육과 사회에서 기대되는 수의사의 모습 간의 간극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그러면서 "현재 국내외적으로 수의사에게 요구되는 지식, 술기, 도덕적 수준에 적합한 수의사를 양성하기 위한 수의학 교육의 정책 방향과 실행 방안 등을 많이 알리겠다"고 말했다.

[해피펫] 사람과 동물의 행복한 동행 '뉴스1 해피펫'에서는 짧은 목줄에 묶여 관리를 잘 받지 못하거나 방치돼 주인 없이 돌아다니는 일명 '마당개'들의 인도적 개체 수 조절을 위한 '시골개, 떠돌이개 중성화 및 환경개선 캠페인'을 진행 중입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