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3 18:58 (토)
퍼스트도그 보며 '엄빠' 미소…김건희, 주말 대통령실 나들이
퍼스트도그 보며 '엄빠' 미소…김건희, 주말 대통령실 나들이
  •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유새슬 기자
  • 승인 2022.05.29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흰 티·바지에 운동화 편안한 차림 金 여사, 윤 대통령과 집무실·잔디밭서 시간
취임 후 첫 주말 '신발쇼핑' 후 한옥마을, 두번째 주말 정상회담·음악회 참석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반려견들과 용산 대통령실을 찾아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 29일 공개됐다. (건희사랑) 2022.5.29/뉴스1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유새슬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취임 후 세번째 주말을 용산 청사에서 반려견들과 함께 보낸 것으로 확인됐다.

김 여사의 페이스북 공식 팬클럽 '건희사랑'에는 29일 김 여사가 대통령집무실과 청사 앞 잔디마당에서 윤 대통령, 반려견들과 함께 보내는 사진들이 여러 장 게시됐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전날(28일) 김 여사는 반려견 '나래''써니' 등과 함께 용산 청사를 방문했다. 윤 대통령은 같은날 청사 대회의실에서 7대 종단 지도자들과 오찬 간담회를 가졌다.

김 여사는 오찬이 끝난 후 방문해 윤 대통령·반려견들과 시간을 보낸 것으로 보인다. 김 여사는 운동화와 흰 티셔츠·바지, 베이지 조끼 등 편안한 옷차림이었고, 윤 대통령은 넥타이를 푼 정장 차림이었다.

김 여사는 대통령집무실에서 윤 대통령과 의자에 나란히 앉거나, 반려견을 안고 앉아 사진을 찍었다.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반려견들과 용산 대통령실 잔디밭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 29일 공개됐다. (건희사랑) 2022.5.29/뉴스1

또 청사 앞 잔디마당에 윤 대통령과 나란히 앉아 반려견들이 뛰어노는 모습을 흐뭇한 표정으로 바라보는 모습이다.

김 여사는 지난 27일 윤 대통령과 함께 용산구의회에 마련된 투표장에서 지방선거 사전투표를 했는데, 공개된 사진 중에는 이날 입은 복장으로 집무실에서 윤 대통령과 나란히 찍은 사진도 게시됐다.

윤 대통령은 취임 직후부터 한미 정상회담 준비와 국회 추가경정예산안 시정연설, 인사 문제 등 현안을 해결하는 데 바쁜 나날을 보냈다. 정상회담 이후에는 첫 국무회의 주재와 지역 행사 등으로 서울과 지방을 오갔다.

다만 바쁜 일정을 앞에 둔 취임 후 첫 주말 윤 대통령이 김 여사와 함께 대형 백화점과 전통시장, 한옥마을에 방문하며 '국민 속으로' 일상을 보냈다. 두 번째 주말에는 한미 정상회담과 환영만찬, 청와대 대정원에서 열린 'KBS 열린음악회'에 참석했다. 환영만찬과 열린음악회에는 김 여사가 동행했다.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27일 나란히 용산 대통령실 집무실에 앉아있는 모습이 공개됐다. (건희사랑) 2022.5.29/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