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3 18:43 (토)
제주서 개 쇠줄로 묶고 달린 트럭…경찰, 60대 운전자 입건
제주서 개 쇠줄로 묶고 달린 트럭…경찰, 60대 운전자 입건
  • (제주=뉴스1) 오현지 기자
  • 승인 2022.06.08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인에게 데려다 주려고 했다" 진술
지난 7일 오후 제주시 외도동의 한 도로에서 개 1마리가 트럭 뒤에 묶인 채 끌려가고 있는 모습.(SNS 갈무리) 2022.6.8/뉴스1© News1

(제주=뉴스1) 오현지 기자 = 제주 도심 도로에서 개 1마리가 달리는 트럭에 묶인 채 끌려가는 일이 발생해 공분을 사고 있다.

제주서부경찰서는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60대 남성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7일 오후 7시쯤 제주시 외도동의 한 도로에서 개 1마리를 1톤 트럭 탑차 뒤에 쇠줄로 묶고 주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목격자는 SNS에 올린 글을 통해 "아무리 천천히 달린다고 한들 강아지발이 아스팔트에 다 쓸리고, 쇠목줄에 목이 졸려가며 끌려가고 있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지인이 돌보던 개인데 혼자 도로에 돌아다니고 있길래 주인에게 데려다주려고 한 것"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 측은 "개가 사납고, 차에 공간이 없어 비상등을 켜고 후방카메라로 지켜보며 200m 정도 천천히 주행했다. 학대의도는 없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