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3 19:08 (토)
[영상] 초등생 습격한 개 '안락사' 중단…"살려달라" 호소한 동물단체
[영상] 초등생 습격한 개 '안락사' 중단…"살려달라" 호소한 동물단체
  • (서울=뉴스1) 문영광 기자
  • 승인 2022.07.22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문영광 기자 = 울산에서 8살 초등학생 아이가 목줄 풀린 개에 물려 크게 다치는 사고가 발생한 가운데 21일 한 동물단체가 "책임은 개가 아닌 사람에게 있다"며 '살처분 반대' 입장문을 냈다. 병원으로 옮겨진 아이는 입원 치료 중이다.

이 동물단체는 해당 개는 현재 통제 가능하고 안전한 상태라며 지자체 유기동물보호소에 계류 중인 사진도 공개했다.

단체가 입장문을 올리자 누리꾼들은 사고견 '견주의 책임'이란 입장과 '살처분 해야한다'는 입장으로 나뉘어 대립 중이다.

입장문을 내고 살처분 중단을 호소한 유영재 비글구조네트워크 대표의 말을 직접 들었다.

자세한 내용을 뉴스1TV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자.

©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