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4 05:03 (일)
이재명 “문재인 대통령 '개 식용 금지 검토' 지시 크게 환영”
이재명 “문재인 대통령 '개 식용 금지 검토' 지시 크게 환영”
  • (수원=뉴스1) 진현권 기자
  • 승인 2021.09.27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용 금지와 반려동물 복지 함께 고민하면 우리사회 더 성숙해질 것”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7일 "문재인 대통령님의 '개 식용 금지 검토 지시를 크게 환영한다"고 밝혔다./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수원=뉴스1) 진현권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7일 "오늘 문재인 대통령께서 '개 식용 금지 검토'를 관계부처에 지시했다. 당연한 조치이고 크게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반려동물 복지는 곧 인간에 대한 복지"라면서 이같이 환영했다.

이 지사는 "반려동물은 인간과 정서적 교감을 하는 생명체다. 반려동물을 가족과 같이 여기며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개 식용은 사회적인 폭력일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반려동물을 사회적으로나 법적으로 인정하자는 목소리가 점점 확대되고 있다. 저는 사회적 합의를 통한 개 식용 금지를 추진하겠다고 국민께 약속드렸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명실상부한 선진국으로 자리 잡은 대한민국의 국제적 위상에도 불구하고 개 식용문제는 여전히 사회적인 논란이 되고 있다. 이는 우리가 풀어야 할 사회적 과제"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개 식용을 단순히 야만적 문화로 치부하는 것이 아니다"며 "반려동물에 대한 잔인한 학대와 도살, 비위생적인 사육, 불안전한 유통구조를 개선하는 동물복지의 필요성에서 출발하는 것"이라고 했다.

이어 "저는 개 식용 문화의 상징과도 같았던 성남 모란시장을 5년여의 기간 동안 토론과 설득, 합의를 거쳐 정비해낸 경험이 있다"며 "개 식용 금지와 반려동물 복지를 함께 고민하게 된다면 우리사회는 지금보다 더 따뜻해지고 성숙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김부겸 국무총리로부터 유기 반려동물 관리체계 개선 관련 보고를 받은 뒤 "이제는 개 식용 금지를 신중하게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